[jtbc 가습기살균제 특집7] 버티는 기업들, 개입 선 긋는 정부…중재 노력은 어디에

환경보건시민센터 활동 언론보도
홈 > 정보마당 > 환경보건시민센터 활동 언론보도
환경보건시민센터 활동 언론보도

[jtbc 가습기살균제 특집7] 버티는 기업들, 개입 선 긋는 정부…중재 노력은 어디에

관리자 0 502

버티는 기업들, 개입 선 긋는 정부…중재 노력은 어디에

[JTBC] 2022-08-06 


동영상 뉴스보기 클릭

https://news.jtbc.co.kr/article/article.aspx?news_id=NB12069565


81~8월 jtbc 가습기살균제 특집기획 연속보도

 

81

[jtbc가습기살균제 특집1], [‘가짜 피해자’ 주장한 옥시 임원… ‘기업명 착각했을 수도’] 

[jtbc가습기살균제 특집2], [핵심 피의자수사마 피해 출국… 인도법인 대표로 승승장구]

82

[jtbc가습기살균제 특집3], [방향바꾼 옥시… 영국 본사 보고서엔 보상책임 제한

83

[jtbc가습기살균제 특집4], [‘회사어렵다’ 주장하면서… 꼬박꼬박 본사 송금

[jtbc가습기살균제 특집5], [참사 낸 옥시에 국민돈투자… 오히려 더 늘렸다]

86

[jtbc가습기살균제 특집6], [머나먼 보상길… 가습기살균제 피해자 내건강 돌려받고 싶다’]

[jtbc가습기살균제 특집7], [버티는 기업들개입 선 긋는 정부… 중재 노력은 어디에]

88

[jtbc가습기살균제 특집8], [가습기살균제 검사들해당 기업 변호한 로펌으로]

[jtbc가습기살균제 특집], [시민단체 옥시본사투자늘린 국민연금 규탄고발] 


997ef26e4b76f8554594532ce3f92d11_1659833848_9351.jpg
 


[앵커] 


가습기 살균제 피해 조정위원회에는 정부가 빠져 있습니다. 그래서 여기서 만든 조정안은 강제력도 없고, 한쪽이 거부하면 그만입니다. 실제로 기업들이 보상 액수가 크다며 합의를 거부하고 있는데, 정부는 "피해자 보상에는 개입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습니다.

어떤 이유인지 이윤석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997ef26e4b76f8554594532ce3f92d11_1659833898_6568.jpg
 997ef26e4b76f8554594532ce3f92d11_1659833898_8552.jpg
 997ef26e4b76f8554594532ce3f92d11_1659833899_0536.jpg
 997ef26e4b76f8554594532ce3f92d11_1659833899_2526.jpg
 997ef26e4b76f8554594532ce3f92d11_1659833899_436.jpg
 997ef26e4b76f8554594532ce3f92d11_1659833899_6418.jpg


[기자]

가습기 살균제 참사를 부른 기업들 가운데 일부는 조정안에 따른 피해 보상금을 줄 수 없다며 버티고 있습니다.

특히 옥시와 애경은 가장 책임이 무거운데도 "원료 물질 제조사가 돈을 더 내야 한다"거나 "이번 조정안으로 완전히 끝나야 한다"는 주장만 반복하고 있습니다.

원료를 공급한 SK케미칼 등은 별다른 입장을 내지 않고 있습니다.

997ef26e4b76f8554594532ce3f92d11_1659833948_3278.jpg
 997ef26e4b76f8554594532ce3f92d11_1659833948_5274.jpg
 997ef26e4b76f8554594532ce3f92d11_1659833948_736.jpg
 997ef26e4b76f8554594532ce3f92d11_1659833948_9529.jpg
 997ef26e4b76f8554594532ce3f92d11_1659833949_1357.jpg
 997ef26e4b76f8554594532ce3f92d11_1659833949_3416.jpg
 997ef26e4b76f8554594532ce3f92d11_1659833949_5502.jpg
 997ef26e4b76f8554594532ce3f92d11_1659833969_0602.jpg
 997ef26e4b76f8554594532ce3f92d11_1659833969_2102.jpg


조정위 관계자는 "일부 기업들이 불만을 제기하면서도 정작 구체적인 대안을 제시하진 않아 답답하다"고 말했습니다.

갈등이 심해지면서 결국 논의 자체가 중단됐습니다.

정부가 중재자로 나서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오지만, 정작 정부는 개입할 수 없다는 입장입니다.

환경부 관계자는 "조정위는 사적 기구라 정부가 참여하지 않았다"며 "필요한 지원 정도만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참사 당시엔 가장 앞장섰던 국회 역시 머뭇거리고 있습니다.

환경노동위 의원실 관계자는 "여러 정부가 얽힌 참사고, 해결도 쉽지 않아, 누구도 선뜻 중재자로 나서려고 하지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997ef26e4b76f8554594532ce3f92d11_1659834009_6893.jpg
 997ef26e4b76f8554594532ce3f92d11_1659834009_9148.jpg
 997ef26e4b76f8554594532ce3f92d11_1659834010_1467.jpg
 997ef26e4b76f8554594532ce3f92d11_1659834010_3666.jpg
 997ef26e4b76f8554594532ce3f92d11_1659834010_5622.jpg
 


정부와 국회마저도 무관심한 모습을 보이면서, 피해자들의 고통은 더욱 커지고 있습니다.

[최예용/환경보건시민센터 소장 : 정부에선 관심 없지. 사회적으로도 관심 없지. 조정안을 울며 겨자 먹기로 받아들이려고 그런 상황인데, 그것마저도 기업이 책임을 안 진다고 하니까. 미쳐버리는 거죠. 피해자들이.]

조정 대상 피해자만 7천여 명.

역대급 대참사지만 누구도 책임지는 모습을 보이지 않고 있습니다.

(VJ : 장지훈 / 영상그래픽 : 박경민 / 인턴기자 : 최지은) 

0 Comments
시민환경보건센터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