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4 논평, 가습기살균제 피해자들, 사회적 참사법 통과를 환영한다. > 성명서 및 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정보마당

최예용 | 조회 수 :51 | 댓글 :0 | 17-11-26 03:01

20171124 논평, 가습기살균제 피해자들, 사회적 참사법 통과를 환영한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목록

a06335fba93d68a2a8ac7478598dc1ff_1511632
a06335fba93d68a2a8ac7478598dc1ff_1511632

2일간 진행된 국회 본관앞 농성 등 현장 사진은 아래 클릭해서 살펴보세요 '


1)      국회농성 1일차; 1123일 목요일

2)      국회농성 2일차; 1124일 금요일(본회의 이전모습)

3)      국회농성 2일차; 1124일 금요일(본회의 가결 이후모습)


법안자료는 다음을 클릭해서 살펴보세요; 수정안, 초안비교표, 초안  등  

http://eco-health.org/bbs/board.php?bo_table=sub03_02&wr_id=917


[논평]

가습기살균제 피해자들, 사회적 참사법 통과를 환영한다.


이제라도 가습기살균제 기업과 정부의 책임을 제대로 규명하고,
유사 사건 재발 방지 위해 최선을 다해주길 간절히 호소

 

여야협의로 수정된 조항들이 이후 진상규명의 발목을 잡을 우려 존재해

국민적 관심이 지속되어야 진실 밝힐 수 있어

 

○ 오늘(24일) 국회 본회의에서 ‘사회적 참사의 진상규명 및 안전사회 건설 등을 위한 특별법(사회적 참사법)’이 통과됐다. 그 동안 가습기살균제 참사 해결을 위해 활동해온 가습기살균제피해자와가족모임과 가습기살균제참사전국네트워크는 사회적 참사법이 국회에서 제정된 것을 환영한다. 세월호 참사가 발생한지 1319일 3년 7개월만이고, 가습기살균제 참사가 정부에 의해 공식적으로 확인된 지 6년 3개월 만이다. 

 

○ 2017년 11월 17일 현재 정부에 신고된 가습기살균제 피해자는 5,918명이고 이 중 21.6%인 1,278명은 사망했다. 지난해 20대 국회가 첫 국정조사 특별위원회를 구성해 가습기살균제 참사의 진상 규명 및 재발 방지를 위한 활동을 수행한 바 있다. 하지만 가습기살균제 참사의 피해 규모조차 파악되지 않았고, 당시 정부와 여당의 방해와 비협조로 90일간의 국정조사는 제대로 된 진상규명 조차 이뤄지지 않았다. 

 

○ 오늘 국회가 통과시킨 ‘사회적 참사법’ 제정은 안전 사회 구축을 위한 기초적인 제도적 장치를 마련하는 첫걸음만을 뗐을 뿐 앞으로 풀어야 할 가습기살균제 참사의 과제는 다음과 같다. ▲ 첫째, 가습기살균제 피해자를 모두 찾아내는 ‘피해자 찾기 진상규명’이 필요하다. ▲ 둘째, 제조·판매 기업의 책임을 밝히는 진상규명을 해야 한다. ▲ 셋째, 지금까지 파악하고 있는 43개 제품, 998만개 판매량의 모든 가습기살균제 제품의 성분, 독성, 판매량 등을 조사해야 한다. ▲ 넷째, 정부 책임을 낱낱이 밝히는 진상규명을 해야 한다. ▲ 다섯째, 지금까지 나온 피해 대책의 문제점을 규명하고 올바른 대책이 제시되어야 한다. ▲ 여섯째, 제2의 가습기살균제 참사의 발생을 막기 위한 재발 방지 대책을 점검하고 획기적인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 

 

○ 우리는 오늘 제정된 사회적 참사법을 통해 상당 부분의 세월호와 가습기살균제 두 참사의 진상이 규명될 수 있으리라고 기대한다. 그러나 여야 합의과정에서 중요한 법안 초안의 내용들이 변경되어 실질적인 진상규명을 이뤄내는 데 제한점으로 작용하지 않을까 우려된다. 특히, 조사 대상과 내용을 제한 할 수 있는 특례조항문제, 특위구성의 문제, 특위 가동 기간의 축소, 특검 결정 기간의 연장 등의 문제가 그것이다. 향후 지속적인 국민적 관심과 오늘 국회 표결에서 찬성한 여야의원 및 정부가 관심을 집중하고 지원해야 만이 법적인 한계를 극복할 수 있다. 

 

○ 세월호 참사와 가습기살균제 참사의 진실이 제대로 규명되지 않는다면 제2의 세월호 참사, 제 2의 가습기살균제 참사는 언제 또 재발할지 모른다. 이제라도 세월호 참사와 가습기살균제 참사로 목숨을 잃고 피해를 입은 피해자들과 가족들에게 이제는 국가가, 정부가, 국회가 여야 구분 없이 최선을 다해주길 간절히 호소한다.

 

2017년 11월 24일

 

가습기살균제피해자와가족모임, 가습기살균제참사전국네트워크

 

문의 : 환경보건시민센터 최예용 소장 010-3458-7488

가습기살균제피해자모임 강찬호 대표 010-5618-0554

TAG •
  •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접속자집계

오늘
238
어제
348
최대
8,449
전체
749,620
오시는길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환경지킴이 Copyright © 환경보건시민센터. All rights reserved.자전거카페 오후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