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보건시민센터

http://eco-health.org

임신부 유기오염물질 노출 태아 갑상선 호르몬 교란 > 환경호르몬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환경호르몬

임신부 유기오염물질 노출 태아 갑상선 호르몬 교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예용 작성일16-01-11 22:10
조회1,827회 댓글0건

본문

​서울대 보건대학원 최경호 교수팀 조사결과, 임신부가 잔류성 유기오염물질(POPs)에 소량만 노출돼도 태아의 갑상선 호르몬이 교란되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임신부 유기오염물질 노출 태아 갑상선 호르몬 교란



 충청타임즈 l 2016.01.05

6004b9fad69b9b7c9a48d05ec83857ff_1452517


 


임신부가 잔류성 유기오염물질(POPs)에 소량만 노출돼도 태아의 갑상선 호르몬이 교란되는 것으로 밝혀졌다.

잔류성 유기오염물질은 환경호르몬의 일종이다. 갑상선 호르몬은 아기의 지능·신경발달·성장 등 아이의 거의 모든 것에 영향을 미친다.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에 따르면 전날 ‘환경호르몬 대체물질 개발사업단’ 주최 간담회에서 서울대 보건대학원 환경보건학과 최경호 교수는 국내 신생아 104명의 제대혈(탯줄 혈액)을 조사한 결과를 발표했다.

최 교수는 “잔류성 유기오염물질의 종류에 따라 노출 수준이 상위 25% 안에 포함된 신생아의 갑상선자극호르몬(TSH) 분비량이 하위 25% 안에 드는 신생아에 비해 17∼30% 높았다”며 “이는 잔류성 유기오염물질에 많이 노출될수록 신생아의 갑상선호르몬의 분비가 감소할 가능성이 있음을 의미한다”고 지적했다.

이 연구 결과는 미국 공공과학도서관이 발행하는 학술지 ‘Plos On e’ 5월호에 소개됐다. 생활 속에서 잔류성 유기오염물질의 노출을 조금이라도 줄일 수 있는 방법으로 최 교수는 5가지를 제안했다.

◆손을 잘 씻는다. 먼지를 통해 잔류성 유기오염물질이 입으로 들어갈 수 있어서다.

◆집안 먼지를 잘 청소한다. 진공청소기와 물걸레를 함께 사용하는 것이 좋다.

◆전자제품·가구·가전제품을 너무 자주 교체하지 않는다.

◆과(過)불화화합물이 코팅된 조리 기구는 가급적 사용하지 않는다.

◆생선 기름 등 잔류성 유기오염물질의 함유 가능성이 있는 제품의 섭취를 자제한다. 균형 잡힌 식생활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

기사전문 보기 - http://www.cctimes.kr/news/articleView.html?idxno=433805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서울 종로구 새문안로 42 피어선빌딩 409호
Copyright © 환경보건시민센터. All rights reserved.